27년간 휴무없이 일한 직원이 받은 선물 > 피클포털

회원로그인


27년간 휴무없이 일한 직원이 받은 선물

본문






 

 

미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버거킹에서 일하는 케빈 포드(54)는 

조리 겸 현금 수납원 역할을 하면서 생애 절반 동안 단 하루의 휴무도 갖지 않았다. 

회사에선 그의 충성에 대한 감사 표시로 영화표, 사탕, 스타벅스 컵, 펜 2자루 등이 든 선물 꾸러미를 줬다.


포드가 이 꾸러미 내용물을 자랑스레 보여주는 영상이 소셜미디어에 올라와 널리 회자했다. 

소셜미디어 이용자들은 이 다국적 회사가 포드의 희생에 대해 너무 무심한 것 아니냐고 지적했다.

그러자 포드의 딸인 세리나가 온라인 모금사이트 '고펀드미'(GoFundMe)에서 아빠에게 적절한 보상을 하자는 캠페인을 벌였다.

 

세리나는 "영상의 그 남자는 우리 아빠다. 그는 27년간 일하면서 근무를 하루도 빠지지 않았다"고 사연을 적었다.

그 결과 지금까지 500만 랜드에 육박한 성금이 모였다는 것.

포드는 선물 주머니로도 기쁘다고 말했다.

 

버거킹에서 수십 년 일한 다른 사람들은 아무것도 받지 못했는데 자신은 뭐라도 받게 돼 감사하다는 것이다.

그는 어떻게 하루도 안 빠지고 일만 했느냐는 질문에 "나도 어떻게 그걸 해냈는지 모르겠다. 아마도 난 로봇이다.

그저 할 수 있는 한 열심히 일했다"고 답했다.

그는 받게 된 성금으로 딸들과 손주들을 방문하고 아이들의 대학 등록금으로 쓸 예정이다.

 

 

사람이 어떻게 27년을 휴일 없이;

하얀성님의 댓글

 하얀성

피클포털 목록

  • EVENT) 지금 로그인 후 광고 제거 혜택을 받으세요!
  • TIP) 초승달 아이콘을 누르고 어두운 화면으로 전환 해보세요
  • TIP) 본문 하단 무지개 로켓을 누르고 시간 여행을 떠나보세요
  • TIP) 빈 공간을 두 번 누르면 맨 아래로 바로 갈 수 있어요
  • TIP) 편지 아이콘이 무지개 빛으로 빛난다면 쪽지가 온거에요
  • TIP) 본문 하단 댓글 온/오프 버튼으로 숨기거나 펼칠 수 있습니다
게시물 검색
삭제요청